정책

  • 작성일 : 2021-05-31 14:53:00

    수정일 : 2021-05-31 15:03:00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카카오스토리
  • 충남도, 복지·경제 선순환…8323억 추경 편성

    포스트 코로나 시대 미래 먹거리 발굴 중점

    - 작성일 : 2021-05-31 14:53:00

    - 수정일 : 2021-05-31 15:03:00

     

    충남도는 ‘더 행복한 충남’을 위한 민선7기 도 공약‧역점사업들의 안정적 성과창출에 초점을 맞춘 ‘제1회 추가경정예산안’ 8323억 원을 편성해 도의회에 31일 제출했다고 밝혔다.

     

    이 예산안이 도의회를 통과하면 올해 도의 총재정규모는 당초 8조 7113억 원에서 9.55% 상승 한 9조 5436억 원으로 8323억 원(9이 늘어나며 일반회계는 6993억 원, 특별회계는 795억 원, 기금은 535억 원이 증가한다.

     

    이번 추경 예산안은 양극화‧저출산‧고령화 3대 위기에 대한 적극적 대응과 포스트 코로나 시대 충남의 성장 동력 마련에 중점을 두고 편성했다.

     

    양극화‧저출산‧고령화 3대 위기 극복을 위한 사업으로는 행복키움수당 지원 83억원 증액된 227억 원, 264억 증액 된 농어민 수당 지원 528억 원, 296억 증액 된 초중고특수학교 무상급식 식품비 지원 506억 원, 소규모 농가 한시 경영지원 바우처 174억 원, 2021 지역활력 플러스 일자리사업 83억 원 등을 반영했다.

     

    탄소중립을 선도하는 등 포스트 코로나 시대 충남 경제의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한 사업으로는 정의로운 전환기금 설치 10억 원, 충남형 디지털 뉴딜 일자리 청년키움 사업 24억 원, 충남형 배달앱 1억 원, 강소특구캠퍼스 이전 지원 1억 6000만 원, 충남 수산식품 클러스터 기본계획 연구용역 1억 5000만 원, 그린스타트업 타운 시범사업 1억 원 등을 편성했다.

     

    또한 도청소재지 기반조성을 통한 균형발전을 위해 충남스포츠센터 건립 75억 원, 10억 증액 된 충남 미술관 설계 29억 원, 전국 최초로 도입된 자치경찰의 원활한 운영을 위해 자치경찰위원회 운영 3억 원 등을 편성했다.

     

    김하균 기획조정실장은 “이번 추경을 통해 3대 위기에 보다 적극적으로 대응하고,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비함으로써 복지와 경제가 선순환하는 충남도에 한걸음 더 다가갈 수 있을 것”이며 “민선7기 안정적인 성과 창출을 위한 도 공약·역점 사업 추진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도가 도의회에 제출한 추경 예산안은 오는 6월 29일 의회에서 심의‧의결될 전망이다. 도는 도의회 의결과 동시에 예산 집행이 가능하도록 모든 행정력을 집중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