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

  • 작성일 : 2021-09-14 09:55:00

    수정일 : 2021-09-14 13:26:00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카카오스토리
  • 인천시, MICE 스타트업계 지원사격 활력기대

    MICE 산업의 저변확대와 일자리 창출 계기

    - 작성일 : 2021-09-14 09:55:00

    - 수정일 : 2021-09-14 13:26:00

     

    인천시가 MICE 스타트업 육성사업을 통해 산업 저변확대와 새로운 일자리 창출의 계기를 마련한다.

     

    인천광역시와 인천관광공사는‘인천 MICE창업지원사업 공모전’ 중간성과 평가를 통해 우수업체 6개사를 최종 선발하고 본격적인 창업기업 지원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인천시는 코로나19로 침체된 마이스 업계에 활력을 더하기 위해 올해 4월‘인천 MICE 창업지원사업 공모전’을 개최하고 25개 기업을 1차 선정했다.

     

    선발된 25개사에게 1차 사업화자금 500만원 지원을 비롯해 스타트업 워크숍, 기초 창업교육, 비즈니스모델 진단 및 담임 컨설팅 등을 통해 창업초기에 필요한 프로그램을 지원했으며, 사업 진척도와 사업화 가능성 평가를 통해 9월 6개의 우수업체 최종 선발했다.

     

    시는 이번에 선발된 6개 우수업체를 대상으로 역량강화 워크숍 개최, 기업별 심화컨설팅, 창업실무교육, 투자유치 프로그램 등 기업성장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과 1천만원에서 최고 3천만원까지 2차 사업화 자금을 차등 지원할 예정이다. 올해 연말 예정된 투자자 초청 사업설명회를 통해 6개 업체의 사업모델과 서비스가 상용화 될 수 있도록 지원할 방침이다.

     

    홍준호 시 문화관광국장은“코로나 19이후 마이스 업계의 많은 변화가 예상되는 가운데 인천시가 참신한 아이디어와 우수한 기술력을 갖춘 마이스 스타트업 활성화를 통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면서 “이 같은 노력이 MICE 산업의 저변확대와 새로운 일자리 창출의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최우수 마이스 업체로 선발된 ‘만만한녀석들’은 마이스 행사 종료 후 버려지는 목공부스 대신 모듈형 목공부스를 제작해 폐기물 발생을 제로화하는 서비스로 세계적 전환트렌드인 그린마이스 산업의 좋은 모델로 평가 받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