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의회

지방의회 기사전체보기

지방의회

  • 작성일 : 2021-07-07 16:17:00

    수정일 : 2021-07-07 16:23:00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카카오스토리
  • 자치권 강화 공동대응,지방분권 실현 논의

    주민자치회 전면 시행 등 결의문 채택

    - 작성일 : 2021-07-07 16:17:00

    - 수정일 : 2021-07-07 16:23:00

     

    충남도와 전국지방분권협의회가 실질적인 지방분권 실현을 위해 자치권 강화에 공동 대응하기로 했다.

     

    도와 전국지방분권협의회는 7일 도청에서 정책토론회를 갖고 지자체 지방분권협의체 간 교류·협력을 강화하기로 했다.

     

    이날 정책토론회에는 이우성 도 문화체육부지사와 전국지방분권협의회 지역별 의장단 및 의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제1부 충남회의, 제2부 정책토론회 순으로 진행됐다.

     

    제1부 충남회의에서는 지난 4월 열린 전남회의 결과보고에 이어 현안논의 및 토론, 충남결의문을 채택했다.

     

    실제 자치분권 3법 국회 통과 이후 자치권 강화를 위한 지방정부 대응 방안 등 지방분권 현안에 대해서도 의견을 나눴다.

     

    참석자들은 결의문을 통해 △주민자치회 전면 시행을 위한 법률 신속 제정 △국회 계류 중인 주민참여 3법(주민조례발안법, 주민소환법, 주민투표법) 통과 △풀뿌리 주민자치 활성화를 위한 교육기관 설립 등을 촉구했다.

     

    제2부 정책토론회 자리에서는 충남지방자치분권협의회(부의장 서정민)가 △주민참여 혁신모델 지원 사업 △개방형 읍동면장제 시행 등 충남 우수사례를 소개했다.

     

    이어 금창호 지방행정연구원이 ‘특별지방자치단체의 구성과 운영’에 대해 주제 발표했다.

     

    강인호 조선대 교수(광주의장)가 좌장을, 이병희 공주대 교수, 김민배 인하대교수, 신기현 전북대 교수, 이인선 계명대 교수, 안권욱 시도지사협의회 특별위원, 박병희 순천대 교수 등이 토론자로 참석했다.

     

    이우성 부지사는 “도민이 피부로 체감할 수 있는 새로운 자치분권을 실현하기 위해서는 자치분권에 대한 여러분의 전문성과 현장감이 있는 조언과 대책이 필요하다”며 “여러분의 깊은 지식과 오랜 경험을 충남에 많이 나눠주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이어 “충남은 대한민국 자치분권의 구심점인 ‘전국지방분권협의회’의 힘찬 활동을 응원할 것”이라며 “새로운 자치분권 시대를 선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