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

  • 작성일 : 2021-05-13 07:45:00

    수정일 : 2021-05-13 07:47:00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카카오스토리
  • 시흥시, 국토부 고령자복지주택 조성 지자체 선정

    어르신을 포괄 케어할 수 있는 사회복지시설 조성

    - 작성일 : 2021-05-13 07:45:00

    - 수정일 : 2021-05-13 07:47:00

     

    시흥시(시장 임병택)가 국토교통부 주관 2021년 고령자복지주택 공모사업에 최종선정 됐다.

     

    이번 공모는 지난 3월 국토교통부에서 공모한 사업으로, 복지시설이 부족한 하중지구에 저소득 독거어르신을 비롯한 인근권역 어르신을 포괄 케어할 수 있는 사회복지시설을 조성하기 위해 추진됐다.

     

    고령자복지주택은 만 65세이상 저소득 어르신들의 건강, 생활환경을 고려해 무장애 설계가 적용된 노인 맞춤형주택이다. 주거지 내에서 노인복지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주택과 노인복지서비스를 복합 건설하는 공공임대주택이다.

     

    이번 선정으로 시흥시 하중지구에 100세대의 고령자복지주택 및 1,500㎡규모의 사회복지시설이 2025년 준공을 목표로 내년 착공할 예정이다.

     

    사회복지시설 내에는 종합재가센터, 경로식당, 어르신쉼터 등이 설치해 보건, 의료, 복지를 담아낸 맞춤형 통합돌봄시스템을 구축해 건강과 레저 및 복지를 마음껏 누릴 수 있는 사회복지거점시설로 운영할 예정이다.

     

    시흥시는 “2019년부터 입주한 은계지구 고령자복지주택 거주 어르신의 만족도가 매우 높게 나타나고 있다”며 “이번 하중지구 고령자복지주택과 노인복지시설을 추가 유치함으로써 권역별 균형 있는 노인복지 인프라 구축에 한 발 더 나아가게 됐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