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

  • 작성일 : 2021-03-09 18:24:00

    수정일 : 2021-03-09 18:31:00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카카오스토리
  • 국립세종수목원은 몰래카메라 절대 안심구역

    세종경찰서와 합동 점검반 구성 점검 결과

    - 작성일 : 2021-03-09 18:24:00

    - 수정일 : 2021-03-09 18:31:00

     

    한국수목원관리원 국립세종수목원(원장 이유미)은 지난 8일 안심 화장실 조성을 위해 세종경찰서와 합동으로 몰래카메라 설치 유무를 점검했다.

     

    이번 점검은 공중화장실 이용에 대한 불안감을 해소하고, 안심하고 화장실을 이용할 수 있도록 마련됐다.

     

    이날 합동 점검반은 관람객 방문이 가장 많은 화장실을 점검한 뒤 수유실과 직원 탈의 공간 등 불법 촬영 범죄 발생 가능성이 높은 장소를 순차적으로 점검했다.

     

    그 결과 불법 촬영 카메라 설치 및 의심 사례는 단 한 건도 발견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국립세종수목원 김인범 안전관리팀장은 “이번 점검은 세종경찰서 여성청소년계와 합동으로 진행했다”며 “이번 점검을 시작으로 불법 촬영 예방 점검을 지속적으로 펼치는 등 관람객이 안전한 수목원을 만들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