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의도소식

  • 작성일 : 2021-01-21 18:46:00

    수정일 : 2021-03-02 09:58:00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카카오스토리
  • 이주노동자들의 주거 및 건강안전을 위한 대책방안 찾는다

    고영인의원, 제도의 사각지대 개선노력 간담회 가져

    - 작성일 : 2021-01-21 18:46:00

    - 수정일 : 2021-03-02 09:58:00

     

    고영인 국회의원는 13일(수) 오전 10시 30분. 국회의원회관 348호에서 이주노동자들의 주거안전 대책 마련을 위한「이주노동자들의 주거 및 건강안전을 위한 대책방안을 찾는다」간담회를 개최했다.

     

    최근 캄보디아 국적의 이주노동자가 비닐하우스 내 기숙사에서 잠을 자다 사망하는 일이 발생하여, 이에 대한 대책 마련이 시급하다는 사회적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는 상황이다.

     

    이 날 간담회에서는 더불어민주당 다문화위원장 고영인 의원(안산단원갑)과 다문화위원회 수석부위원장 홍기원 의원(평택시갑), 고용노동부 국제협력과 노길준 국장, 농림축산식품부 농업정책국 김정희 국장, 보건복지부 건강보험정책국 김헌주 국장, 고기복 이주노동자 등이 참석하여 이주노동자들의 주거안전을 위한 실질적 대책 마련을 위해 머리를 맞댈다.

     

    간담회는 고용노동부의 현황 보고(노길준 국장)를 시작으로 농림축산식품부(김정희 국장), 보건복지부(김헌주 국장)의 보고를 듣고 참석자들이 보고에 대해 질의를 하는 방식으로 진행됐고 또한 이주노동자가 바라보는 이주노동자들의 현실과 대책 마련을 위한 전문가의 의견을 듣고 참석자들이 자유롭게 상호질의하는 시간이 진행됐다.

     

    고영인 의원은 “다문화에 대한 관심은 꾸준히 증가하고 있지만, 지금 이 순간에도 제도의 사각지대 아래 고통받고 있는 이주노동자가 존재한다.”라며 “ 이번 간담회를 통해, 이주노동자들의 입장에서 제도의 사각지대를 해결할 수 있는 실질적 대책 마련을 기대한다.”라고 밝혔다.